kybun제품 사용 후

학교나 직장에서 또는 운동이나 신체 치료 등의 다양한 상황에서 전문 의료진과 유명 인사들을 비롯한 고객들이 어떤 경험을 했는지 직접 읽어보세요.

(Reset)

kybun제품 사용 후

스테판 리먼, 전직 미식축구 스타 및 골키퍼 코치

매일 신고 다녀요. 저를 보세요. 더 이상 20대가 아니잖아요. 조금씩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건강이 우선이라는 점을 깨닫게 되죠. 길었던 선수생활 때문에 저는 등과 무릎에 장기적인 후유증이 있는데 kyBoot는 당연히 이 문제를 해결해주고 건강하게 나이들 수 있게 도와주는 것 같아요. 이 신발은 작은 근육조차도 사용해야 해서 평소에는 안 쓰는 근육을 활성화하기에 스트레스 해소도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죠. 이게 성공의 비결이 아닌가 싶네요. 의학적인 측면에 대해서는 잘 아는게 없지만 확실한 건 이 신발을 신고 있으면 행복해 진다는 점이에요. 

스테판 리먼, 전직 미식축구 스타 및 골키퍼 코치

프란츠 하인저, 활강스키 세계 선수권 우승자 및 스위스 스키대표단 코치

다양한 운동을 통해 탄탄한 기초체력을 만드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kyBoot를 착용하며 더 많은 부위에 집중할 수 있고 발의 심부근육을 강화할 수 있어 사고를 방지할 수 있죠.

프란츠 하인저, 활강스키 세계 선수권 우승자 및 스위스 스키대표단 코치

마커스 뮐러 의사, 정형외과 전문의, 족부 외과수술의

kyBoot는 균형감각 유지와 허리부터 발끝까지의 근육을 활성화시킵니다. 뒤꿈치와 전족부 통증 치료에 효과가 있고 아킬레스건과 허리 통증 치료에 보조적인 수단으로 이용됩니다.

마커스 뮐러 의사, 정형외과 전문의, 족부 외과수술의

크리스티안 게이블러, 상해 및 스포츠 외상 후 외상수술 전문의

kyBoot를 신는다는 건 딱딱한 표면에서도 활동적이고 건강하게 걸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푹신하고 불안정한 밑창은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고 근력을 강화시키며 균형감각 개선과 더불어 발의 수용체를 자극하죠. 의학적인 관점에서 저는 무릎에 문제가 있거나 자세가 구부정한 환자들에게 특히 kyBoot를 추천합니다.

크리스티안 게이블러, 상해 및 스포츠 외상 후 외상수술 전문의

월터 켈러, 연금 수령자

저는 74세의 열정적인 순례자에요. 최근 프렌치 웨이를 따라 250 마일 거리를 걸을 때 처음 kyBoot를 착용했어요. 걷기가 편해졌고 무릎 통증의 사라졌죠. 특히 쿠션감과 아스팔트 위를 걸을 때의 좋은 느낌이 놀라웠어요. kyBoot가 다리와 발의 근육을 강화시키는 것을 직접 느낄 수 있었어요. 이제는 샌달 아니면 kyBoot만 신죠.

월터 켈러, 연금 수령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