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Boot shoes – Your reliable travel companion

Whether it’s for your next trip to Asia, trekking in South America, hiking along the French pilgrim route or photographing the Northern lights in Norway, your kyBoot shoes are the perfect travel companion.

Incredible grip on a range of terrain
Hikers and trekking enthusiasts have confirmed that kyBoot shoes always give you a secure foothold. “I wore a pair of kybun’s Caviar shoes for an eight-week hike through Guatemala and Cuba in the spring of 2010,” says Christoph Reichert. “The last six weeks of the trip were filled with rain, snow, mud, and countless rocky terrains in Patagonia and Tierra del Fuego, Argentina. They are the best hiking shoes that I’ve ever had. I didn’t have any blisters, even walking for six to eight hours with a full rucksack. They were simply fantastic, even in wet conditions,” he says in praise of the shoes.


Customer testimonials

하인즈 에터, 트러스트 교육학 센터장

하인즈 에터, 트러스트 교육학 센터장

주로 건강을 위해서 kyBoot를 신는 사람들이 있지만 저는 건강합니다. 그러다가 자세유지근에 이 신발이 좋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제 나이엔 건강은 필수로 챙겨야 한답니다. 그렇지만 이 신발을 착용한 주된 이유는 그저 편안하기 때문이죠.

게이버 카토

게이버 카토

저는 왼쪽 발 뒤꿈치에는 멍이 있고 오른쪽 무릎에는 인대 열상이 있어요. 먹는 소염제부터  소염제 패치, 목발, 무릎받이, 신발 뒤축패드까지 안 해 본게 없어요. 단지 조금 도움이 됐을 뿐이었어요. kyBoot만큼 좋았던 것 지금까지 없었죠. 두 켤레나 있는데 이제는 KyBoot만 신어요. 가죽 모델이 특히 편안하죠.


루스 월티

루스 월티

몇 주째 kyBoot를 신고 있는데 정말 행복의 절정에 이른 것 같아요. 가능하다면 밤에 집에서도 신고 싶어요. 정말 편안하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