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Boot shoes – Your reliable travel companion

Whether it’s for your next trip to Asia, trekking in South America, hiking along the French pilgrim route or photographing the Northern lights in Norway, your kyBoot shoes are the perfect travel companion.

Incredible grip on a range of terrain
Hikers and trekking enthusiasts have confirmed that kyBoot shoes always give you a secure foothold. “I wore a pair of kybun’s Caviar shoes for an eight-week hike through Guatemala and Cuba in the spring of 2010,” says Christoph Reichert. “The last six weeks of the trip were filled with rain, snow, mud, and countless rocky terrains in Patagonia and Tierra del Fuego, Argentina. They are the best hiking shoes that I’ve ever had. I didn’t have any blisters, even walking for six to eight hours with a full rucksack. They were simply fantastic, even in wet conditions,” he says in praise of the shoes.

Effects and benefits:

  • Relieves the strain on joints and relaxes back muscles
  • Strengthens your foot, leg and core muscles
  • Increases calorie expenditure
  • Activates the leg and vein circulation
  • The soles of your feet are stimulated by ‘touching’ the ground

Customer testimonials

안드레아스 고셀레-코펜베르그, 스위스 올림픽 의료센터장, 크로스클리닉 바젤 원장

안드레아스 고셀레-코펜베르그, 스위스 올림픽 의료센터장, 크로스클리닉 바젤 원장

캐나다 봅슬레이 대표팀의 스포츠 의사로 근무하며 일상 생활과 가벼운 운동 중에 kyBoot를 사용할 기회가 생겼습니다. KyBoot의 컨셉이 우선 인상적이었죠. 매우 편안할 뿐만 아니라 신체를 활성화하니까요. 밑창에서 충격을 잘 흡수하고 모든 방향으로 움직이는 것을 느낄 수 있지만 절대 불안정하거나 불편한 느낌이 들지 않습니다. 제 자신도 요족이 있어 발볼에 무게가 많이 실리는 불편함이 있는데 KyBoot는 처음부터 제 발의 모양에 잘 맞아 필요한 부분들을 잘 채워주었고 몇 년만에 처음으로 안창없이도 신발을 신을 수 있게 되었답니다.

소머 의사, 정형외과 전문의, 푸스클리닉 루체른

소머 의사, 정형외과 전문의, 푸스클리닉 루체른

임상 경험상 kyBoot를 활용할 수 있는 분야는 아주 많은데 예를 들면 짧고 긴 근육이 많이 분포하는 발 측면의 불안정함에 이용할 수 있죠. 이 힘줄은 kyBoot를 이용해 잘 훈련할 수 있답니다.

스테판 리먼, 전직 미식축구 스타 및 골키퍼 코치

스테판 리먼, 전직 미식축구 스타 및 골키퍼 코치

매일 신고 다녀요. 저를 보세요. 더 이상 20대가 아니잖아요. 조금씩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건강이 우선이라는 점을 깨닫게 되죠. 길었던 선수생활 때문에 저는 등과 무릎에 장기적인 후유증이 있는데 kyBoot는 당연히 이 문제를 해결해주고 건강하게 나이들 수 있게 도와주는 것 같아요. 이 신발은 작은 근육조차도 사용해야 해서 평소에는 안 쓰는 근육을 활성화하기에 스트레스 해소도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죠. 이게 성공의 비결이 아닌가 싶네요. 의학적인 측면에 대해서는 잘 아는게 없지만 확실한 건 이 신발을 신고 있으면 행복해 진다는 점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