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bun shoes for your next adventure

Whether your next trip leads you to Asia, trekking in South America, a hike on the French pilgrim trails or admiring the aurora borealis in Norway: the kybun shoe is your perfect travel companion.

Incredible grip on a range of terrain

Hikers and trekking enthusiasts have confirmed that kyBoot shoes always give you a secure foothold. “I wore a pair of kybun’s Caviar shoes for an eight-week hike through Guatemala and Cuba in the spring of 2010,” says Christoph Reichert. “The last six weeks of the trip were filled with rain, snow, mud, and countless rocky terrains in Patagonia and Tierra del Fuego, Argentina. They are the best hiking shoes that I’ve ever had. I didn’t have any blisters, even walking for six to eight hours with a full rucksack. They were simply fantastic, even in wet conditions,” he says in praise of the shoes.

Effects and benefits:

  • Relieves the strain on joints and relaxes back muscles
  • Strengthens your foot, leg and core muscles
  • Increases calorie expenditure
  • Activates the leg and vein circulation
  • The soles of your feet are stimulated by ‘touching’ the ground

Information about our products

kybun Shoe
kybun Shoe 
kybun Mat
kybun Mat 

Customer testimonials

게이버 카토

게이버 카토

저는 왼쪽 발 뒤꿈치에는 멍이 있고 오른쪽 무릎에는 인대 열상이 있어요. 먹는 소염제부터  소염제 패치, 목발, 무릎받이, 신발 뒤축패드까지 안 해 본게 없어요. 단지 조금 도움이 됐을 뿐이었어요. kyBoot만큼 좋았던 것 지금까지 없었죠. 두 켤레나 있는데 이제는 KyBoot만 신어요. 가죽 모델이 특히 편안하죠.


캐린 롤, 주부

캐린 롤, 주부

마치 구름 위를 걷는 기분이 들어요. 아니면 그냥 가볍게 걷는다....아니 날아다니는 기분이에요. 날아다니는 기분이 들어요.

길스 츠디, 배우

길스 츠디, 배우

저는 kyBoot에 중독되어 버렸어요. 텔레비전 앞에 앉아있기만 하는 카우치포테이토도 열심히 걷는 사람으로 만드는 신발이에요. 흔들리면서도 안정감있는 밑창이 달린 솜털 속으로 들어가는 기분이라 걷는 것 자체가 즐거워요. 한 달 내내 신고 다녔는데 절대 벗고 싶지 않아요. “인간의 가장 친한 친구는 개”라는 말이 있지만 이제는 “인간의 가장 친한 친구는 신발”이라는 걸 알게됐죠. 발과 신발 사이에 kyBoot가 있어서 듬직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