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관절 통증

고관절 통증이 있으면, 사타구니 쪽에 통증이 더 자주 느껴진다. 그러나 고관절 이상은 고관절 외부, 넓적다리의 윗부분, 엉덩이 그리고 가끔은 무릎 부분에 통증을 유발하기도 한다.
고관절 통증은 기분으로 완화시킬 수 있다. 부드럽고 탄력적으로 서있거나 걷게 되면 딱딱한 표면의 충격을 흡수하고 엉덩이 근육계를 강화시키며 자세가 좋아진다.

정의

엉덩이에 대해서 사람마다 다르게 해석한다어떤 사람은 관절 그 자체만을 의미한다다른 사람들은 허리의 작은 부분골반 그리고 허벅지 윗부분을 엉덩이의 부분으로 간주한다.

정의에 따르면엉덩이는 허리에서부터 다리의 윗부분에 이르는 고관절과 그 주변 부위를 말한다고관절 통증은 심한 육체적 압박 후에 나타나지만 휴식 중에도 나타난다그것은 단계적으로 또는 만성적 이상으로 나타나므로 아침에 일어날 때도 통증이 나타날 수가 있다그것은 불안한 느낌뻣뻣함 그리고 동작 범위의 제한하는 증상과 함께 나타나는 수가 많다

원인

고관절 통증에는 여러 가지 원인이 있을 수 있다. 따라서 그 증상들을 명확히 정의하는 것이 중요하다.

고관절 통증의 공통된 현상: 관절내의 마모의 신호(골관절염)

고관절 통증은 자주 엉덩이 내부의 골관절염 통증과 동일시된다. 그러나 주원인으로는 해당되는 근육, 힘줄, 활액낭 그리고 신경 부위에서 일반적으로 발견된다.어떤 경우는 허리의 잘록한 부(요추골)이 잘못되거나 이동 시스템 외부에 장애가 있는 경우도 있다.

기타 원인:
  • 훈련과 일의 의한 과부하 (, 엉덩이 근육계의 긴장)
  • 엉덩이 침해(고관절의 제한)
  • 사고 또는 관절 부상
  • 선천적 변위 
  • 골관절염
  • 감염
  • 만성 관절염
  • 신진대사 이상 (통풍, 류마티즘)
  • 신경압박 (척추 또는 고관절에 국지적인 신경근)

장기적 결과 – 악순환에 빠짐

고관절 통증은 자세를 무너지게 하여 결과적으로 관절 또는 기타 신체 구조물에 과도한 압박을 주게 되거나 2차 장애 또는 2차 골관절염을 야기한다. 더구나, 통증은 운동을 줄이게 하고, 적게 움직이는 사람은 자동적으로 체중이 늘게 된다. 이것은 다시 고관절 이상에 나쁜 영향을 주게 된다. 만성 (관절) 통증이 있는 많은 사람들은 따라서 하향곡선에 빠지게 된다. 이 치료의 기본적인 목표는 이 하향곡선에서 벗어나는 것이다.

기존 치료법

고관절 통증의 보수적인 치료법은 필요한 경우 체중 줄이기와 운동 연습으로 구성되는데, 이를 복합하여 물리치료사들이 가르치고 있다. 그러한 연습의 목적은 관절을 감싸고 있는 근육을 강화시키는 데 있다. 추가적인 치료 방법으로 마사지, 온냉 치료, 정형외과용 교정기, 그리고 보수적인 치료가 있는데, 성공적이지 않을 때에는 수술을 하게 된다.

보수적 치료법의 목표는 관절 기능을 유지하고 통증을 줄이는데 있다.

기분의 작동 원리– 선제적 조치

키바운더와 키부트는 일상생활에서 운동을 더 하게 하고 고관절 통증의 악순환에서 벗어나게 한다이 모든 것을 추가적으로 시간을 들임이 없이. 급성 통증은 빠르게 완화되며, 고관절에 대한 압박이 줄어들어 더 긴 거리를 걸을 수 있게 된다.

부드럽고 탄성이 있는 발포성 물질은 붕괴 존(구역)’으로써 행동하여, 달릴 때 또는 걸을 때 관절의 충격을 효과적으로 완화시킨다.

운동은 더 편해지고 고관절 장애는 대개의 경우 불과 몇 분이 지나면 줄어든다. 운동을 자주 하는 사람들은 체중감소가 훨씬 쉬워지고 따라서 관절의 압박이 줄어든다. (관절) 통증이 있는 고객들은 거의 모두 키부트를 신기 시작한 후 통증이 줄었다고 보고하였다.

통증완화에 도움을 주는 것은 쿠션 효과뿐만이 아니다. 부드럽고 탄성이 있는 바닥에 서있는 사람은 자동적으로 아주 조금씩 계속 움직이게 된다. 부드럽고 탄성이 있는 물체 위에서 서있거나 걷게 되면 코어 안정화 근육계는 관절을 안정화시키는 데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밖에 없다. 강한 코어안정화 근육계는 자세를 똑바르게 만들어, 관절 내부의 운동이 보다 정확해지게 된다. 통증으로 인한 운동부족은 장기에 걸쳐 근육 감소를 가져 온다 (근위축증). 결과적으로 고관절은 과도한 압박의 증상을 더 빨리 오게 한다. 압박을 받고 있는 관절을 안정화시키는 능력은 불안정한 표면 위에서 자기수용감각 훈련, 감각운동 훈련 그리고 조화 훈련을 통하여 향상될 수 있으며, 이는 수술한 엉덩이의 마모를 늦춘다. 코어안정화 근육계의 훈련은 키부트를 신고 일상생활에서 쉽게 할 수 있다.

주의! 단기적 효과는 장기적 효과와 혼동되기 쉽다.

키부트로 인해 촉발되는 신체 적응 과정은 수개월 또는 수년이 걸릴 수 있다. 장기적인 변화를 달성하는 것은 장기전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부드럽고 탄성이 있는 물질의 효과는 빨리 느낄 수 있는데, 예를 들면, 긴장된 근육의 이완이나 급소의 완화 시에 그러하다. 이러한 단기적 효과는 장기적 효과와 혼동하지 말아야 하는데, 장기에 걸친 조정 과정은 일주일내에 느낄 수 있을 만큼 진척되지 않기 때문이다.

반면에 단기효과는 빨리 찾아온 만큼 빨리 사라질 수 있으며, 초기에 필요한 휴식을 갖지 않으면 도리어 장애로 발전할 수 있다.

따라서, 키부트를 처음 착용한 후 몇 주간동안의 최초 반응과 긍정적인 느낌이 줄어드는 것이 키부트가 더 이상 작동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단기적인 편안한 느낌이 줄어들었다는 것을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분으로 예방

걷거나 달리는 동안 시간이 지남에 따른 마모와 이상 및 장애의 증상이 신체에 일어날 수밖에 없다는 사실을 누구나 알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상을 경험하게 되면 신체가 약하고 일시적인 구조로 되어 있다고 의식적으로 느끼기 시작한다. 그러나 대개의 경우, 연골의 마모와 같은 돌이킬 수 없는 손상이 이미 발생하였으므로, 벌써 너무 늦은 것이다.

따라서 통증이 느껴지거나 증가하기 전에 행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키바운더와 키부트는 젊은 시절부터 관절의 보호와 관절염 예방에 도움을 준다.

초기 반응

키바운더와 키부트를 처음 사용하시는 분들이 일반적으로 경험하는 초기반응 정보를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초기반응

기분 운동

키부트 특별 운동 또는 키바운더 기초 운동에 대한 정보는 여기를 클릭하십시오kybun 운동 고관절 통증의 경우, 표준적인 간격보행에 있어 다음과 같은 변화가 중요하다:  
  1. 빠른 운동에 집중한다.
  2. 중간에 천천히 운동을 하면 휴식을 할 수 있다. 운동 중 너무 천천히 걷지 않도록 확인한다. 그렇지 않으면, 근육이 긴장하게 된다.

적용시 팁

  • 똑바로 자세로 걷는다.
  • 보폭을 너무 크게 하지 않는다.
  • 일상생활/여가 중: 가능한 한 자주 키부트를 신고 걷고 키바운더를 사용한다. 피로의 조짐을 살펴본다. >정기적으로 기분운동을 하고 필요한 경우 짧은 휴식을 가진다.
  • 일터에서: 될 수 있는 대로 적게 앉는다. 초기에는 앉고 서기를 교대로 하고, 바꿔 신을 구두를 가지고 다닌다.
  • 키부트로 시험적으로 걷기를 한 후, 불안전 또는 너무 불안정하게 느끼면, 2세대 키부트 모델을 권장한다. 이 모델은 발 중간 부분이 약간 넓어서 안정성이 높다. 지역 키부트 전문가의 조언을 구한다.
  • 2세대 키부트 모델도 너무 불안정하다면, 키바운더를 사용할 것을 권한다. 편하게 느껴지는 두께를 선택할 수 있다 (두꺼울수록 더 불안정하고 훈련은 더 강해진다). 어떤 고정된 물체를 잡아도 된다. 이것은 특히 수술 후 초기에, 무릎을 신뢰할 수 있기 전까지는, 도움이 된다
  • 고관절 통증이 있을 때에는 정확한 움직임이 매우 중요하다. 정확한 움직임에 주의를 기울이고, 피로하거나 힘들어지면 꼭 휴식을 취해야 한다. 부드럽고 탄성이 있는 물체 위에서는 무릎관절의 측면/내부 롤링이 반드시 교정되어 부하가 발, 무릎 그리고 엉덩이에 적절한 축배열을 이루며 걸리도록 한다. 발목관절의 측면/내면 롤링에 있는 자세한 정보를 참고한다
  • 질문이 있거나 불안하다고 느끼거나, 키부트를 사용할 때 이 팁을 따라서 해도 통증의 경감이 없다면, 믿을만한 기분 딜러에게 연락한다

Opinions/customer testimonials

Morgens beim Aufstehen fühlte es sich an, als träte ich mit der rechten Ferse in eine Reisszwecke. Unwillkürlich habe ich wohl versucht, das betroffene Bein weniger zu belasten. Infolge der Schonhaltung bekam ich heftige Hüftschmerzen, denen dann meine ganze Aufmerksamkeit galt. Schliesslich wurde mir klar, dass ich völlig anders lief als zuvor und meine Hüftgelenke lediglich deshalb überstrapaziert wurden. Meine Schmerzen wurden jedoch immer grösser. Ich bekam neue Einlagen, aber nie passten sie perfekt. Ich war verzweifelt, denn nur durch eine ausgewogene Ernährung und die täglichen Wanderungen mit meinem Mann hatte ich ja abgenommen und meinen Typ-2-Diabetes, der schon insulinpflichtig zu werden drohte, in den Griff bekommen. Das sollte jetzt alles vorbei sein? Damit wollte ich mich nicht abfinden. Dank meiner Tochter wurde ich auf die kybun Schuhe aufmerksam. In einem kybun Shop stand ich dann auf einer gepolsterten Matte. Der Verkäufer forderte mich auf, mit dem ganzen Fuss aufzutreten und beim Laufen mal richtig abzurollen. Das habe ich mich zunächst nicht getraut. Ganz vorsichtig wagte ich den ersten Schritt und stellte fest, dass das schmerzfrei funktionierte. Mir kamen vor Erleichterung die Tränen. Ich probierte die ersten Paar Luftkissen-Schuhe an. Ich hatte vor, die zu mieten, um sie zu testen. Ich lief allerdings derart gut darin – die kranke Ferse tat kaum noch weh – dass ich gleich zwei Paar kaufte. Ich bekam zusätzlich Dehnungsübungen gezeigt. Die Übungen mache ich seither mehrmals täglich. Schon seit einem Dreivierteljahr kann ich nun wieder völlig schmerzfrei gehen, brennende Füsse und stechende Schmerzen gehören der Vergangenheit an. Inzwischen besitze ich sechs Paar Schuhe mit der Luftkissensohle. Mich hat einfach der Ehrgeiz gepackt. Schliesslich habe ich auf diese Weise in den letzten vier Jahren zwölf Kilo abgenommen und meine Blutwerte liegen wieder im Normalbereich. Ich kann jetzt völlig auf Diabetes-Medikamente verzichten.

What was the best thing about the Production Experience tour? I liked everything about it really. Especially the treadmill and this piece of equipment, the SensoPro. It’s amazing. It’s the perfect way to train for skiing. How long have you been wearing kybun shoes? I had two hip operations. That was two or three years ago and I’ve been wearing kybun shoes ever since. I’m absolutely delighted with them. They are fantastic. I have six pairs. Would you recommend the Production Experience tour to others? Definitely! It really is something special. I also learned to be more mindful of how I walk. I had been neglecting it. I do it when I’m out Nordic walking but I hadn’t really thought about it when walking normally. I suppose I just lost the ability to do it. But it’s what I learned here today and it’s something I really value.

I was able to get rid of my heel symptoms and, now, I can walk around with virtually no pain in my hip joints.

I had pain in my hips and kidneys. So I considered what I could do about it. I won’t go to the doctor, as he only prescribes me drugs. Then, it occurred to me that I already have shoes like these. I tried them out and within three days, the pain was gone. It really is true.

The real benefit for me is that I’m comfortable when walking and have a lightness to my step. I don’t have a limp despite two surgically repaired hips, and my feet don’t sweat and are never tired. My feet are moving, I feel good and I stand up straight. I no longer hunch over, and my back pain is gone. The kyBoot is everything I had hoped for from a custom shoe.

How did you find out about the World of walk-on-air? I came on a daytrip with the Chrischona church in Amriswil/Romanshorn/Arbon.
How does it feel to wear kybun shoes?
Fantastic, it’s like walking on clouds. It’s very pleasant.
Would you recommend the product to others?
Absolutely, I would definitely recommend it!

The benefit of the shoe is that it absorbs the impact incurred when walking around, which, in turn, relieves the hip and knee joints as well as the heels.

I never would have thought this much was possible from a shoe alone. Who would have thought that you could improve your entire quality of life thanks to a shoe alone and not have to do anything other than just put on your shoes like everyone else and start walking. As I said, it comes close to a miracle for me.

Anyone who would like to have that soft feeling when they walk, people who need to take care of their joints and anyone who has hip, knee or back problems. I highly recommend trying out these shoes.

My husband has a pair of kybun shoes and I was quite jealous of him because they were so comfortable, particularly the footbed. I often wear kybun shoes. When I developed hip problems, I was only barely able to walk a few hundred metres to the supermarket. That all changed when I got these shoes. Now I can go walking again.

At 66 years old, I have had two hip replacements, a right knee replacement, and have undergone two major back operations. My knees had always been swollen, but once I tried the kybun shoe, they became normal again after two days. Now I can walk for hours without limping. I feel truly alive again.

I had serious problems. I had to wear orthopaedic insoles all the time for the last years. I used to have regular problems with my hips. That's all gone now. I no longer wear insoles and the hip pain has almost entirely gone.

Ein wunderbarer Schuh. Beim Bügeln bekomme ich keine Rückenschmerzen mehr. Möchte diesen Schuh nicht mehr missen und freue mich über die Neueröffnung des kybun Shops in Ahrensburg. Mein Mann hat eine künstliche Hüfte mit nunmehr einem verkürzten Bein und hat mit diesen Schuhe keinerlei Probleme, weil die Sohle den Körperdruck ausgleicht. Ich, besser wir, können diese Schuhe nur empfehlen.

Die ausführliche Untersuchung und der klinische Test zeigen: Durch die langgezogene Schnürung lässt sich der kybun Schuh sehr passgenau auf den Fuss fixieren, was auch die exakte Positionierung des Fusses über der Sohle ermöglicht. Das grosse Innenvolumen ermöglicht ein genügendes Spiel der Zehen ohne Druckstellen und ist somit auch für Personen mit vergrössertem Fussvolumen geeignet. Das Schaftmaterial ist sehr weich, was den Tragekomfort noch weiter verbessert. Die speziell konstruierte Sohle bereichert das Innenklima des Schuhes ganz erheblich, da die Belüftung bei jedem Schritt zu einer Ventilation des Fusses führt. Dies ist besonders bei mehrstündigem Tragen sehr angenehm. Die extreme Dämpfung ist vor allem für Menschen mit Arthroseproblemen in den Beinen sowie auch im Hüftbereich und auch im Wirbelsäulenbereich geeignet. Die hohe Deformations- Potenz der schock-absorbierenden Sohle wird nicht, wie bei andern handelsüblichen Gesundheitsschuhen, durch eine übertriebene Erhöhung der Sohle erreicht, sondern durch das ausgeklügelte Dämpfungssystem. Trotz des starken Federns des Fusses beim Abrollvorgang entsteht keine eigentliche Instabilität, da die Laufsohle breit gehalten wurde, was die seitliche Abstützung gewährleistet. Die hohe Dämpfung im Mittel- und Vorfussbereich predestiniert den kybun Schuh für Menschen mit Mittelfuss- und Vorfussbeschwerden oder Fehlstellung der Zehen und Arthros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