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골 신경통

좌골 신경통은 굉장히 빨리 진행이 될 수 있다. 아주 작은 움직임도 염증을 일으킬 수 있다. 순식간에 서투른 몸의 움직임도 좌골 신경을 죄어 올 수 있고 갑작스러운 통증을 유발할 수도 있다. 좌골 신경통의 일반적인 증상은 거동을 심하게 제한하면서 엉덩이와 다리를 아래로 끄는 듯한 통증을 일으킬 수 있는 척추 요추 부분의 심각한 하부 요통을 동반한다.

기분(kybun)은 찌르는 듯한 통증이 있을 때 허리를 편안하게 해주고 다시금 꼿꼿한 자세로 걸을 수 있도록 도와주어 비뚤어진 자세로 돌아가려는 것을 막아준다. 척추와 허리 근육을 부드럽게 움직여주어 통증과 긴장감을 줄여준다.

정의

좌골 신경(Nervus ischiadicus)은 우리 몸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말초 신경이다. 서혜부 천장관절총(요천골신경총)에서 비롯되며 척추뼈의 척추 사이에 있는 세번째 허리뼈(L3) 부분에서 세번째 천추(S3)까지 나타난다. 말초신경이 고관절, 허벅지, 종아리 근육의 움직임을 관장한다. 이것은 특정 근육군에 수축 또는 이완에 필요한 신호를 보내어 의식적인 움직임을 가능하게 한다. 이것은 뇌에서 근육으로 보내는 자극제가 되는 것이다.

좌골신경통은 무기력한 근육 표면의 맥박, 열기, 통증, 접촉 등의 감각자극을 뇌에 알리는 민감한 신경 섬유소를 가지고 있다. 이것은 불수의적이라 사람의 의지대로 움직이지 않는다. 좌골 신경은 약화된 근육을 자발적으로 움직이는데 필요하며 자동적으로 일어나는 감각 반응을 뇌로 운반하는데 필요하다. 이러한 방식으로 뇌는 손상을 막기 위한 필요한 행동을 취할 수 있다. 요천골 신경총으로부터 신경은 신경에 주어지는 장력과 압축력으로 인해 양 방향 모두에 손상된 자극 전달을 가져올 수 있는 다수의 좁은 지점들을 지나가야만 한다.

원인

등 아랫부분의 신경은 요추의 비교적 좁은 통로에 나와있다. 추간원판이나 척추체 근육의 수축이나 마모는 옥죄이는 신경을 유발한다. 좌골 신경이 영향을 받게 되면 심한 통증, 쑤심, 감각 장애가 다리에 나타난다. 그러나, 이 신경이 움츠러들수도 있어 더 심각한 고통을 동반하기도 한다. 예를 들면 둔근의 근육이 허벅지 상단 끝부분의 신경을 죄어올 수 있다.
좌골 신경통의 가장 안 좋은 점은 장애가 악화되기까지, , 신경이 영향을 받을 때까지 나타나지 않는다. 오히려 다리의 훨씬 아래쪽에서 나타난다. 그 결과로 다리 하부의 한쪽이 무감각해지거나 발에 불편한 얼얼함 또는 불쾌감이 퍼지게 된다.

결과

신경 통증이 느껴지거나 신경근에 손상이 온다면, 다리가 무감각해지고 마비되는 증상을 가지고 올 수 있다. 초음파와 엑스레이로 신경이 눌린 곳이 어디인지 좌골신경염이 생기는 곳이 어디인지 쉽게 알아볼 수 있다

방광과 직장과 같은 내부 장기에 신경학적 손상이나 장애가 있는 경우 신속한 치료가 이루어져야 한다.

기존 치료법

예방:

운동을 자주 함으로써 좌골신경통 예방은 가능하다. 오랫동안 안 좋은 자세로 앉아있는 것을 피하고 허리 운동과 걷기 운동을 지속적으로 해주는 것이 예방에 도움이 된다.

치료:

  • 좌골 신경통이 가라앉을 때까지 휴식과 안정을 취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후에 허리 근육을 강화시키기는 것을 목표로 한 정기적인 운동을 한다. 물리 치료사의 지도 아래, 특수 좌골 신경통 운동을 배우기 위한 물리 치료가 활용될 수 있다. 물리 치료를 통해 좌골 신경통을 완전히 감소시키고 허리 근육을 강화할 수 있다.
  • 근육 완화 마사지
  • 진통제: 
    좌골 신경통의 응급 조치로서 디클로페낙같은 코르티손과 현지에서 쓰이는 진통제를 주사할 수 있다. 이런 약물은 통증 완화와 함께 근육을 이완시키며 항염효과까지 얻을 수 있다.
  • 척추체가 막히게 되면 일반적으로 척추 지압사가 도움을 주게 된다.
  • 심하게 악화된 추간원판(마모)은 좌골 신경통 발생을 더욱 부추긴다. 이런 경우에는 오직 수술로만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다. 무감각하거나 마비된 증상이 지속되거나, 방광이나 직장같은 내부 장기의 신경학적 문제가 있거나 손상이 있을 경우에도 수술이 진행된다.

기분의 작동원리 – 선제적 조치

급성 단계에서는 부드럽고 탄력적인 키부트/키바운더가 딱딱한 바닥의 충격을 흡수하여 좌골신경에 주어지는 하중이 줄어든다. 통증이 줄어들면서 신경이 회복될 수 있다.

장기적으로는 기분(kybun)으로 추가적인 시간을 들이지 않고도 매일 우리 몸을 운동시킬 수 있다. 이 방법이 좌골 신경통과 같은 허리 문제를 예방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키바운더/키부트는 더 반듯한 자세로 자연스럽게 설 수 있도록 해주어 관절을 보호해주게 된다. 이것은 비뚤어진 자세를 더 이상 갖지 않도록 하고 다리 저는 것을 막아준다.

발의 자연스러운 움직임은 발을 강화해주고 완충역할을 해주어 다시금 발의 힘균형이 생길 수 있다. 이것은 무릎이나 고관절과 같은 발 위에 있는 관절뿐만 아니라 허리 또한 보호해준다.

곧은 자세는 압박을 받는 허리의 근육 표면을 이완시켜준다. 근육 긴장으로 인한 통증과 관절 폐색이 줄어들고 추간원판과 허리 관절은 덜 마모된다.

허리 관절과 근육은 부드럽고 탄력적인 키부트와 키바운더 위에서 압박감을 받지 않으면서 하루 종일 부드럽게 움직인다. 안 좋은 어긋난 자세로 또는 과도하게 긴장상태로 오랜기간 지내거나 해서 나타나는 근육 압박과 관절 폐색은 일어나지 않게 된다.

척추뼈를 부드럽게 움직여주고 허리 근육을 이완시켜주는 것은 눌린좌골 신경을 회복시켜주는데 도움을 준다. 이것은 좁은 부분에 더 넓은 공간을 마련해주어 더 이상 눌리지 않도록 해주기 때문이다.

좌골 신경은 곧은 자세와 심부의 안정화된 허리 근육을 운동시켜줌으로써 완화될 수 있다.

  • 척추의 안정화시키는 심부 근육계는 부드럽고 탄력적인 기분(kybun) 소재 위에서 강화되고 결국은 추간원판을 늘려주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것은 허리를 완화시켜주면서 동시에 안정화시킨다. 자극을 받는 신경이 완화되면서 서서히 재생될 수 있다. 무감각한 느낌(감각이 없어진 발가락)은 시간이 지나면서 나아지게 된다.
  • 심부의 안정화 시키는 근육을 활성화시키는 것은 심층 순환을 활발하게 하여 손상받은 이후에 빠른 치료를 돕게 된다.

초기 반응

키바운더와 키부트를 처음 사용해본 고객들의 일반적인 초기 반응이 궁금하시면 이곳을 클릭하세요: Erstreaktionen 

허리 문제/좌골 신경통이 있는 분들의 초기 반응:

키부트/키바운더에 아직 익숙해지지 않았고 허리 문제나 좌골 신경통으로 고통받고 있다면, 처음에는 전체적으로 약간 더 안 좋게 느껴질 수도 있다. 이런 경우에는 신경통은 매우 불쾌감을 주는데다 손상입은 신경에 더 많은 스트레스를 주는 것이 좋지 않기 때문에 이 초기 증상이 가능한한 빨리 사라지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초기 반응이 느껴질 경우에는 아래의 적용시 팁을 참고하여 며칠 내에도 상태가 좋아지지 않는다면 기분(kybun)매장에 문의하기 바란다.

기분 운동

키부트 특수 운동이나 기본 키바운더 운동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이곳을 클릭하세요: kybun Übungen

적용시 팁

키부트나 키바운더 위에서 통증이 느껴지거나 원래 있던 허리 통증이 더 안 좋아지는 것(.방사통)은 다양한 이유(근육 긴장, 허리에 익숙치 않은 움직임, 추간원판에 압력이 더 가해짐)에서 기인할 수 있다.

매일 규칙적으로 기분 운동을 할 것을 추천한다. 기분 운동을 통해 근육을 이완시켜주고 몸을 곧은 자세로 만들어준다. 허리, 특히 추간원판에 주어지는 압력이 완화된다. 방사통은 몇시간 또는 며칠 이후에는 사라져야 한다.

밑창이 약간 넓은 키부트 2세대 모델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중족부가 약간 넓게 나와서 더욱 안정감을 느낄 수 있다. 다양한 모델에 대해 키부트 매장의 전문가와 상담하는 것이 도움이 될 것이다.

키부트를 신고 불안정함을 느끼거나 집에서 사용할 추가적인 운동기구를 찾고 있다면 키바운더가 이상적인 대안이 될 것이다. 집에서도 부드럽고 탄력적인 매트 위에서 발, 다리, 허리 근육을 강화할 수 있다. 불안정함을 느낀다면 고정된 물건을 잡고 설 수 있다. 키바운더는 다른 높이의 두께 선택이 가능하다(두꺼울수록 더 강도높은 운동이 된다). 가까운 매장에서 상담을 받아보기 바란다.

기분 운동을 함에도 피로감이 높아지거나 통증이 느껴지거나 기분(kybun) 밑창 위에서 측면/안쪽으로 발목 관절이 기울어지는 현상이 있다면, 증상이 사라질 때까지 짧은 키부트/키바운더 휴지기를 갖는 것이 좋다.

가능한한 곧은 자세를 유지하기 위해 힘쓰고 (바닥을 바라보지 말고) 앞쪽을 응시하라. 키부트를 신고 똑바로 걸으면서 발목 관절의 측면/안쪽으로 기울어지는 현상을 바로잡아야 한다.

방사통이나 무감각한 증상이 사라지지 않는다면 기분 매장의 전문가와 상담해보기 바란다.

Opinions/customer testimonials

no news in this list.

Experiences/further questions about sciatic nerve irritation

No FAQ's found.

To top